Acerca de mí

사리, "호날두, 육체-정신 대단...6번째 발롱도르 원해"
호날두는 23일(한국시간) 새벽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코파 이탈리아(컵대회) 8강전 AS로마와 경기에서 풀타임을 소화, 유벤투스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호날두는 전반 26분 특유의 스피드를 살려 선제골을 기록했다. Basketball tampering, Smith v Archer, Stokes at Headingley rapid Amazon's Australia documentary 이과인의 패스를 받은 호날두는 왼쪽 측면부터 단독으로 드리블로 박스 안까지 치고 들어가 수비수 두 명을 앞에 두고 날카로운 왼발 슈팅으로 연결했다.

호날두는 이 득점으로 올해 출전한 4경기에서 모두 7골을 수확했다. 4경기 모두 풀타임을 뛴 호날두는 여전히 식지 않은 골 감각으로 유벤투스의 최전방을 책임지고 있다.

Steer clear of Acid Reflux Symptoms; Guidelines To Use Today 매체 골닷컴에 따르면 경기 후 사리 감독도 호날두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호날두는 신체적, 정신적인 상태가 대단하다"면서 "그는 인상적인 스피드와 놀라운 기술을 계속 보여주고 있다"고 높게 평가했다.

이어 "그는 신체적으로 아주 좋은 상태다. 메이저놀이터폭발적인 측면에서 그는 좋다. Great Tips For Soccer Participants Plus Afficionados 세세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챙기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사리 감독은 "호날두는 챔피언이며 우리는 그가 6번째 발롱도르를 받기 위해 돕고 싶다. 그렇게 되면 우리는 모두 행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